본문 바로가기

성훈공인중개사사무소010-5917-7004

뉴스정보 - 개발·건설

구리시, 태릉골프장 개발 앞서 교통대책 수립 요청

"인접 갈매역세권 공공택지·신도시에 영향 줄 것"

경기 구리시는 31일 태릉골프장 83만㎡ 개발에 앞서 광역교통대책을 마련할 것을 정부에 요청하기로 했다.
 
면적 50만㎡ 이상 또는 인구 1만명 이상의 대규모 개발사업 때는 인근 도시 등에 영향을 주는 만큼 광역교통대책을 마련하도록 특별법으로 정하고 있다.
 
태릉골프장 인근에는 구리 갈매신도시가 건설됐으며 80만㎡ 규모의 갈매역세권 공공주택지구 개발사업이 추진 중이다.

또 인근 사노동에는 정부의 한국판 뉴딜 사업의 하나로 100만㎡ 규모의 '스마트 e-커머스(전자상거래)' 특화단지가 계획됐다. 농수산물도매시장가 이곳으로 이전하고 푸드테크 밸리도 조성될 예정이다.

이에 맞춰 구리시는 지하철 6·9호선 연장, 경전철 면목선 연장, 경춘선·분당선 직결, 수도권광역급행철도(GTX) B노선 갈매역 정차 등을 위해 타당성 조사를 진행 중이다.
 

▲ 구리시청사 전경 [사진 구리시]



안승남 시장은 "대규모 사업 확정 또는 추진계획에 따라 개발 지도가 급격히 변하고 있다"며 "교통대책이 시급한 만큼 정부와 적극적으로 협의해 교통환경을 구축할 것"이라고 밝혔다.